IMG_0385.jpg

하나님 품으로 가신 신미자집사님을 기념하며 남편 Harrison 집사님과 자녀분들이 교회 싸인을 봉헌하셨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