새로운 곳으로 떠나는 김동철, 손여주 집사님 가정을 위해 축복하고 기도합니다.


IMG_3642_Fotor.jpg IMG_3715_Fotor.jpg IMG_3724_Fotor.jpg